"사람들은 하느님을 오해하고 있다네. 그 오해는 애초에 누군가가 하느님의 말씀을 잘못 해석한 데서 비롯된 것이지. 가는귀를 먹은 예언자 하나가 '하느님은 위무르(humour:유머, 익살)이시다.'라는 말을 '하느님은 아모르(amor:사랑)이시다.'라는 말로 잘못 알아들은 걸세. 모든 것 속에 웃음이 있다네. 죽음도 예외는 아니지. 나는 내가 소경이 된 것을 하느님의 익살로 받아들인다네. 어떻게 그것을 달리 받아들일 수 있겠나. 세상에 우습지 않은 것은 없네. 모든 것을 거리낌없이 웃음거리로 삼을 수 있어야 하네."

신고
2016.10.27 21:21
1 ··· 8 9 10 11 12 13 14 15 16 ··· 4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