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빗 핀처의 2011년작, '밀레니엄: 여자를 증오한 남자들'의 오프닝 시퀀스. 역시 타고났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