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자는 축구를 종합예술이라 이야기한다. ‘발레+전쟁+체스=축구’라는 말도 있다. 선수들이 공을 가지고 우아하게 움직이는 모습이 마치 발레를 하는 것 같다고 해서, 또 우리나라와 일본, 독일과 폴란드, 잉글랜드와 아르헨티나 등 국가 간 자존심을 내건 경기는 마치 전쟁과도 같다고 해서, 그리고 열한 명이 치밀한 전략과 전술에 따라 일사분란하게 움직이는 모습은 마치 체스를 떠올린다고 해서 만들어진 말이다.


정말 그렇다. 지단이나 마라도나 같은 선수들이 경기를 한 모습을 보면 축구가 아니라 마치 춤을 추고 있는 것 같은 모습이다. 유연하게 몸을 이리저리 움직이면서 공을 치고 달리는 광경은 멋있다는 말보다는 우아하다는 말이 잘 어울린다. 사진에서 배우 뺨치는 미남 축구선수 베컴이 공을 차는 모습은 달력에나 나올 법한 화보 못지않다. 이것저것 설정하고 자세 잡고 나온 작품이 아니다. 그냥 축구하는 모습을 찍은 사진이다.


관중석 양쪽에서는 대형 국기가 휘날리고, 관중들은 서로에게 야유하고 함성을 지른다. 선수들은 선수들대로 잔뜩 상기되어 어깨를 부딪치고 몸을 날려 상대를 막는다. 총성만 없지 전쟁이 따로 없다. 순간 가슴에 태극마크가 박혀있는 유니폼은 참전용사의 군복과 다를 게 없어진다. 한일전이라도 치러지는 날엔 대표 선수들 한 명 한 명은 선수라기보다는 손에 권총이나 도시락 폭탄만을 안 들었다 뿐이지 의사義士에 가깝다. 잉글랜드와 스웨덴의 라이벌전은 가관이다. 축구장에서만큼은 영국신사이고 점잖은 스칸디나비안이고 찾아볼 수 없다. 그저 바이킹의 후예들뿐이다. 서로 욕하고 부르짖으며 자신들이 더 야만스러운 진정한 바이킹의 후예라고 으르렁거릴 뿐이다.


축구에는 지적인 면도 있다. 축구장에는 유니폼을 입은 선수들만 있는 것이 아니다. 슈트를 입고 경기 내내 마치 책을 보는 것처럼 턱을 괴고 심각한 눈빛을 하고 있는 감독도 있다. 감독들에게 선수들은 체스의 말과 크게 다르지 않다. 상대를 무너뜨리기 위해 이 말들을 어떻게 움직이고 배치시켜야 하는지 고민하고 또 고민한다.


개인적으로 발레, 전쟁, 체스에다가 ‘드라마’를 추가시키고 싶다. 축구장은 극장이다. 하지만 다른 극들과는 달리 정해진 대본도 결말도 없다. 오로지 선수들과 공만이 라이브로 드라마를 진행시켜나간다. 그것을 보는 사람은 관중이 아니라 관객인 셈이다. 때로는 두 시간이 지루하리만큼 재미없고 그저 그런 드라마를 만들어내지만, 가끔은 반전영화보다 더 반전을 만들어내며 관객들을 열광시킨다. 2002년 월드컵 16강전에서 우리가 이탈리아를 꺾을지 누가 알았겠는가. 축구는 스포츠가 아니다. 발레, 전쟁, 체스, 드라마가 합쳐진 종합예술이다.

  • 참깨군 2009.02.20 18:40 # modify/delete reply

    베컴의 공차는 모습과 구장 사진 각도 죽이네요. ㅎㅎ
    개인적으로 베컴의 프리킥 모션은 정말 멋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드라마라는 단어... 97년도 월드컵 예선전때 도쿄대첩때 신문선 송재익 콤비가 각본없는 드라마라는 문장을 써서 참 유행했었죠. 기억에 남네요. ㅎㅎㅎ

    그때 당시 아버지와 함께 TV를 봤었는데 둘다 너무 긴장해서 숨이 턱턱 막힐 정도였습니다. 94 미국월드컵 예선전때 일본에 지는 바람에 탈락위기까지 갔었던 터라 그 이후 일본만 만나면 초긴장 상태였죠.

    지금은 왠지 이러한 긴장감이 많이 사라진 상태입니다. ^^;

    • 아, 그 경기 기억납니다. 그 때가 무슨 명절이었나요? 친척들이랑 다같이 본 기억이 나는데ㅋㅋ
      이민성의 결승골 정말 잊지 못하죠!!
      앞으로도 그런 드라마가 많이 나와야 재밌을텐데 말이에요ㅎㅎ

  • 와우~~블로그 넘 깔끔하네요^^
    반가워요~~
    종종 들러 인사 꾸벅~~할께요
    행복한 봄날 맞자구요^^*

  • 벨테르 2009.02.21 00:10 신고 # modify/delete reply

    글쵸 ` 전 개인적으로 축구는 혼자 잘해서 안되는 운동 같아요. 여러가지 구기운동이 있지만 그래도 축구만큼은 팀이 다 잘하지 못하면 안되는 것 같아요

    • 절대 선수 한 명이 잘한다고 해서 그 팀 전체가 잘한다고 하진 못하죠. 물론 모든 구기종목들이 마찬가지겠지만 농구나 야구는 한 선수의 활약에 따라 승부가 갈리는 경우가 허다한 반면 축구는 그런 경우를 보기 어렵죠.

  • 벨테르 2009.02.23 13:48 신고 # modify/delete reply

    그래서 갠적으론 농구나 야구는 별로 안좋아하게 되더라구요.